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총선 D-4개월, ‘경북 정치의 길을 묻다’ 토론회 개최

기사승인 2023.11.30  19:34:31

공유
default_news_ad1

- 12월 2일 오후 3시 안동예술의전당 국제회의장

내년 4월10일 국회의원 선거를 앞두고 여야 모두 혁신안 마련에 골몰하고 있는 가운데 경북 지역에서는 지역발전과 미래 경북을 위해 이번 총선을 어 떻게 바라볼 것인지 의견을 나누는 토론회 ‘경북 정치의 길을 묻다’를 개최한다.

‘포럼 경북, 반성과 혁신’이 오는 12월 2일(토) 오후 3시 안동예술의전당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하는 이번 토론회는 선거제도 논의가 답보상태인 현재 상황과 대안 세력의 출현을 가로막고 있는 정치문화, 경북의 정치환경에 대해 가감없는 대화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위 좌로부터 시계바늘 방향으로 이원욱, 장세호, 김성진, 엄재진, 박창진, 김원식(직함생략)

더불어민주당 혁신계 의원 이원욱 국회의원이 ‘선당후사, 원칙과 상식’으로, 장세호 전)칠곡군수가 ‘경북은 내가 안다’를 주제로 서로 대화하고, 김성진 국민의힘 전 경북도의원, 엄재진 매일신문 경북북부지역본부장, 박창진 바른선거시민모임 중앙회장, 김원식 더불어민주당경북도당 사회적경제위원장이 발제자로 나선다.

이번 토론회를 준비하는 황재선 변호사는 “선진국 반열에 있던 나라가 민주주의의 붕괴로 한순간에 나락으로 추락한 사례는 세계 곳곳에 있다”고 지적하고 “경북의 정치 환경의 정상화가 없는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는 신기루에 불과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토론회를 준비하는 황재선 변호사

그는 이어 “대구경북은 모든 경제지표에서 전국 최하위를 기록하고 있다. 이번 총선도 이미 결과가 정해져 있고, 경쟁력을 상실한 정치는 결코 지역문제를 해 결하지 못할 것”이라며 “이번 토론회는 그 해법을 모색해 보는 자리”라고 밝혔 다.

편집부 gcilbonews@daum.net

<저작권자 © 김천일보 김천i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