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더불어민주당 경북·경기·전남·제주 4개 시도당 상생협약식 가져

기사승인 2022.09.14  15:20:49

공유
default_news_ad1

- 재원, 기회, 인력을 나누어 민주당의 전국정당화 앞당길 것

더불어민주당은 14일 국회 본청 당대표 회의실에서 경북도당, 경기도당, 전남도당, 제주특별자치도당 4개 시도당 상생협약식을 갖고 상호 교류를 통해 민주당의 전국 정당화를 모색하기로 했다.

박찬대 최고위원을 비롯해 임종성 경기도당위원장, 신정훈 전남도당위원장, 임미애 경북도당위원장, 위성곤 제주특별자치도당위원장이 참석한 이날 협약식은 시도당간 상생 협력정신으로 전국 정당의 기틀을 공고히 하고 인프라 지원과 인적 교류 및 정책협력을 통해 상호 발전의 기회를 만들고자 개최되었다.

박찬대 최고위원은 “이재명 대표와 새로운 지도부는 이기는 정당, 유능한 정당을 지향하고 이를위해 민주당의 전국정당화가 꼭 필요하다”고 말하고 “재원, 기회, 인력을 서로 나누고 협력한다면 유능한 대안정당, 전국정당으로 발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정훈 전남도당위원장은 “포항 태풍피해로 힘들고 어려운 지역에서 고군분투하는 당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허대만 동지를 생각하면 오늘 협약식의 의미가 매우 뜻깊다”고 말하고 임종성 경기도당위원장은 “1년에 4회정도 4개 시도당을 돌아가며 교류를 지속해 나가자”고 제안하고 “경북이 외롭지 않게 늘 함께하겠다”고 밝혔다.

임미애 경북도당위원장은 “24년 총선에서 경북은 2~3명의 국회의원을 배출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히고 “재원 및 인프라 지원, 기회와 인력의 공유 등이 지속적으로 이루어진다면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상생, 연대의 정신으로 경북이 도약하는 계기로 삼겠다는 뜻을 밝혔다.

취재부 daum.net

<저작권자 © 김천일보 김천iTV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